F0311_01.jpg (4.7 KB)   Download : 83

황진이 (2007)


원래는 밀양이 보고 싶었으나...시간대가 맞질 않아서 선택한 황진이.

드라마 황진이를 본 적이 없기 때문에...드라마 vs 영화....하지원 vs 송혜교...

뭐 이런 것들을 비교할 수 없는 상태로 온전히 영화 황진이를 보다...

접속...텔미썸딩...썸...황진이...내가 좋아하는 장윤현 감독님의 작품들...

접속이후...뭔가 포스가 점점 약해지는 느낌이지만...

매번 이분의 작품은 기다려지고...기대하게되고...그리고 약간의 아쉬움...

이런 패턴이 반복되는 것 같다...

솔직히 말해서 영화...황진이는 재미가 없다...

그렇다고 해서 보지말라는 이야기는 아니다...

재미는 없지만...그 외에 이 영화를 봐도 후회하지 않을 요소들은 많기 때문이다...

그 중 제일은 송혜교의 아름다움...

그리고 최초로 영화에 담긴 금강산의 실제 풍경...등등...

큰 기대를 하지 말고...본다면...뭐 그리 실망할 정도는 아닌 것 같다...

자막이 올라갈때...영화내내 나오던 개똥이가...개똥이 아니라 괴똥이었다는 사실만으로도...즐겁다...ㅋㅋ





 황진이 (2007)

 
681
215

 화려한 휴가 (2007) [1]

 
685
214

 호우시절 (2009) - ★★★★

 
546
213

 호로비츠를 위하여(2006)

 
720
212

 혈의 누 [1]

 
775
211

 헨젤과 그레텔 (2007)

 
640
210

 행복 (2007)

 
696
209

 핸콕 (Hancock, 2008)

 
657
208

 해운대 (Haeundae, 2009) - ★★★★

 
573
207

 한반도 (2006)

 
639
206

 하울의 움직이는 성 [3]

 
807
205

 하모니 (2009) - ★★★☆

 
587
204

 피아니스트 (The Pianist, 2002)

 
739
203

 페임 (Fame, 2009) - ★★★

 
636
202

 페어 러브 (Fair Love, 2009) - ★★★★☆

 
564
201

 페르시아의 왕자: 시간의 모래 (2010) - ★★★★

 
633
200

 퍼펙트 게임 (2011) - ★★★★

 
1062
199

 퍼블릭 에너미 (Public Enemies, 2009) - ★★★☆

 
544
198

 파괴된 사나이(2010) - ★★★

 
648
197

 트랜스포머: 패자의 역습 (2009) - ★★★★

 
507
  1 [2][3][4][5][6][7][8][9][10]..[11]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Puresunn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