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r.jpg (24.9 KB)   Download : 89

퍼블릭 에너미 (Public Enemies, 2009) - ★★★☆


캐리비언의 해적의 잭스패로우, 조니뎁과 배트맨의 크리스천베일의 만남....

일단 조니뎁의 승리...

뭐...조니뎁이 주인공이니...그럴 수 있지만...

이 영화에서 크리스천베일은 그를 빛내주기 위한 조연에 불과했다...

이 영화와 비슷한 분위기를 풍기는 최근작...3:10 투 유마 (3:10 To Yuma, 2007)에서도...

그는 러셀크로우를 빛내주는 조연의 느낌을 받았다...

물론 배트맨 시리즈에서도 조커의 히스레져에 묻히는 감도 없지 않았지만...

뭐 그의 명성에 비하면 이러한 역할들이 다소 부족하다고 생각될 수 있지만...

그런 역할도 마다하지 않는 그 모습도 좋아보인다...

암튼 난 두배우 모두 좋다...

지루하다는 최악의 평에도 불구하고...'히트'를 만든 마이클만 감독에 대한 기대와 두배우를 한 영화에서 만날 수 있다는 사실만으로 이 영화를 선택하게 되었다...

결론부터 얘기하자면...너무 지루하고 졸린 건 사실이다...영화의 느낌보다는 한편의 다큐멘터리를 보는 듯...영화는 요란한 총성을 제외한곤 시종일관 잔잔하게 흘러간다...

전체적인 영화의 느낌만으론 별 네개를 주고 싶지만...재미 부분을 너무 소홀하게 한 점을 인정...세개반을 줬다...

두 배우와 감독에 대한 기대감을 가진 열혈팬이라면...한번쯤 보는 것도 괜찮을 듯...




216

 황진이 (2007)

 
693
215

 화려한 휴가 (2007) [1]

 
695
214

 호우시절 (2009) - ★★★★

 
552
213

 호로비츠를 위하여(2006)

 
727
212

 혈의 누 [1]

 
784
211

 헨젤과 그레텔 (2007)

 
655
210

 행복 (2007)

 
703
209

 핸콕 (Hancock, 2008)

 
669
208

 해운대 (Haeundae, 2009) - ★★★★

 
583
207

 한반도 (2006)

 
648
206

 하울의 움직이는 성 [3]

 
819
205

 하모니 (2009) - ★★★☆

 
593
204

 피아니스트 (The Pianist, 2002)

 
752
203

 페임 (Fame, 2009) - ★★★

 
649
202

 페어 러브 (Fair Love, 2009) - ★★★★☆

 
578
201

 페르시아의 왕자: 시간의 모래 (2010) - ★★★★

 
642
200

 퍼펙트 게임 (2011) - ★★★★

 
1089

 퍼블릭 에너미 (Public Enemies, 2009) - ★★★☆

 
559
198

 파괴된 사나이(2010) - ★★★

 
660
197

 트랜스포머: 패자의 역습 (2009) - ★★★★

 
517
  1 [2][3][4][5][6][7][8][9][10]..[11]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Puresunn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