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r.jpg (46.6 KB)   Download : 86

페임 (Fame, 2009) - ★★★


맘마미아를 너무 재밌게 봐서...

왠지 이 영화도 기대를 많이 했는데...

예고편에 나온 장면들....영화 소개 프로그램에 나온 장면들이...전부인 영화...

스토리도 없고...재미도 없고...감동도 없고...

기억나는건 식당에서 학생들이 즉흥 공연을 벌이는 장면...

그리고 남자 주인공의 목소리가 너무 아름답다 정도...

다른건...ㅡㅡ;;

영화라고 한다면...좀 더 이야기에 충실해야 하지 않았을까...

너무 눈요기와 음악에만 신경쓴 듯한 영화...

암튼 별루였음.



216

 황진이 (2007)

 
696
215

 화려한 휴가 (2007) [1]

 
700
214

 호우시절 (2009) - ★★★★

 
555
213

 호로비츠를 위하여(2006)

 
728
212

 혈의 누 [1]

 
789
211

 헨젤과 그레텔 (2007)

 
656
210

 행복 (2007)

 
704
209

 핸콕 (Hancock, 2008)

 
674
208

 해운대 (Haeundae, 2009) - ★★★★

 
586
207

 한반도 (2006)

 
650
206

 하울의 움직이는 성 [3]

 
823
205

 하모니 (2009) - ★★★☆

 
597
204

 피아니스트 (The Pianist, 2002)

 
756

 페임 (Fame, 2009) - ★★★

 
653
202

 페어 러브 (Fair Love, 2009) - ★★★★☆

 
580
201

 페르시아의 왕자: 시간의 모래 (2010) - ★★★★

 
642
200

 퍼펙트 게임 (2011) - ★★★★

 
1100
199

 퍼블릭 에너미 (Public Enemies, 2009) - ★★★☆

 
565
198

 파괴된 사나이(2010) - ★★★

 
663
197

 트랜스포머: 패자의 역습 (2009) - ★★★★

 
518
  1 [2][3][4][5][6][7][8][9][10]..[11]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Puresunn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