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r_c.jpg (21.1 KB)   Download : 90

체인질링 (Changeling, 2008) - ★★★★☆


안젤리나 졸리의 또 다른 모습을 보게 된 영화...

여신..여전사..섹시 스타...가 아닌...평범한 어머니의 역할도 잘 어울리더라는...

노골적이진 않지만 소재의 잔인함, 잔혹성으로 인해 19세 이상 관람가를 받은 것이 안타깝다...

영화를 보면서...'살인의 추억'도 떠올랐고...'군포 여대생 실종 사건'도 떠올랐으며, 마지막엔 한메일을 이용할 때 나오는 실종 미아 찾기 광고도 떠올랐다...

참! 이 글을 쓰면서 대구 개구리 소년도 생각났다...

영화를 보면서...보고 난 후... 실종된 어린이...성인 할 것 없이 그 가족들에겐 참 힘든 고통과 아픔이 있을거라는 생각이 들었다...

클린트 이스트우드 감독의 작품이라는 점...안젤리나 졸리를 돕는 낯익은 목사가 이제보니 존 말코비치라는 점...

이 글을 쓰면서 다시금 알게 되었다...

2시간 20분의 긴 러닝 타임에도 불구하고...지루함을 느낄 수 없었으며,

이야기의 시작과 끝...모든 과정들이 쓸데없이 덧붙여지거나 지나친 축약 없이 자연스럽게 이어진 점이 좋았다.

  



56

 인셉션 (2010) - ★★★★☆

 
549
55

 작전 (The Scam, 2009) - ★★★★

 
541
54

 작전명 발키리 (Valkyrie, 2008) - ★★★★

 
598
53

 점퍼 (Jumper, 2008)

 
600
52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 [3]

 
708
51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 (2008)

 
590
50

 주먹이 운다

 
676
49

 즐거운 인생 (2007)

 
607
48

 지구가 멈추는 날 (The Day The Earth Stood Still, 2008) - ★★

 
603
47

 천사와 악마 (Angels & Demons, 2009) - ★★★★

 
562
46

 천하장사 마돈나 (Like A Virgin, 2006) [1]

 
637
45

 청연(2005)

 
1522

 체인질링 (Changeling, 2008) - ★★★★☆

 
581
43

 추격자 (2008)

 
643
42

 친절한 금자씨 (Sympathy For Lady Vengeance, 2005) [3]

 
774
41

 캐리비안의 해적 - 망자의 함 (Pirates Of The Caribbean: Dead Man's Chest, 2006) [1]

 
1106
40

 캐리비안의 해적 - 세상의 끝에서 (Pirates Of The Caribbean: At World's End, 2007)

 
634
39

 캐리비안의 해적 : 낯선 조류 (Pirates of the Caribbean: On Stranger Tides, 2011) - ★★★★

 
637
38

 코러스 (Les Choristes, 2004)

 
637
37

 콘스탄틴 [1]

 
715
  [1][2][3][4][5][6][7][8] 9 [10]..[11]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Puresunn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