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8074_00.jpg (30.7 KB)   Download : 80

영화는 영화다 (2008)


영화의 흥행이 어느 정도 정해진 다음...밝혀진 사실...

우린 사실 저예산 영화입니다...제작비를 뻥튀기했습니다...

이게 한국영화의 현실이라니...저예산 영화라고 하면 관객들이 수준 낮은 영화라고 보지 않는다는 현실...

나 역시 그랬을까? 스스로에게 질문을 던져본다...

주변에서 괜찮다는 평에도 불구하고...

이상하게 볼 타이밍이 잘 맞지 않던 영화...

그러나 뒤늦게 본 영화는...기대 이상이였으며...소문이 사실이었다...

그 소문은 '소지섭의, 소지섭에 의한, 소지섭을 위한 영화'

제대한 그에게 군입대 전보다 더욱 훌륭한 간지를 입혀주셨다...

강지환도 그 옆에선 럭셔리함 말고는 다른 건 못 느껴질 정도...

암튼 영화 속 영화라는 독특한 설정...

그리고 그냥 쉽게 지나칠 수 도 있지만...결말 부분에 대해 깊게 생각하면...뭔가 깨달음이나 심오한 뜻이 느껴지는 거 같다...

영화와 현실은 다르다는 것...

영화 속 폭력...그 강패는 현실 속의 강패와 다르다는 것...

역시나 김기덕 감독의 분위기가 나는 영화...




96

 인디아나 존스: 크리스탈 해골의 왕국 (Indiana Jones And The Kingdom Of The Crystal Skull, 2008)

 
685
95

 라스베가스에서만 생길 수 있는 일 (2008)

 
608
94

 쿵푸 팬더 (Kung Fu Panda, 2008)

 
671
93

 크로싱 (2008)

 
589
92

 원티드 (Wanted, 2008)

 
1687
91

 강철중: 공공의 적 1-1 (강철중: 공공의 적 1-1, 2008)

 
658
90

 핸콕 (Hancock, 2008)

 
676
89

 님은 먼곳에(2008)

 
623
88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 (2008)

 
623
87

 미이라 3: 황제의 무덤 (2008)

 
667
86

 눈에는 눈 이에는 이 (2008)

 
703
85

 월-E (2008) [1]

 
648
84

 다크 나이트 (The Dark Knight, 2008) [1]

 
638
83

 맘마 미아! (Mamma Mia!, 2008)

 
601

 영화는 영화다 (2008)

 
592
81

 멋진 하루 (My Dear Enemy, 2008)

 
631
80

 고고70 (2008)

 
619
79

 사과 (Sa-Kwa, 2008)

 
595
78

 굿' 바이: Good & Bye (おくりびと: Departures, 2008)

 
745
77

 눈먼 자들의 도시 (Blindness, 2008)

 
560
  [1][2][3][4][5][6] 7 [8][9][10]..[11]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Puresunn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