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9207_01.jpg (33.3 KB)   Download : 81

원스 어폰 어 타임 (Once Upon A Time, 2008)


한국판 인디아나존스를 생각하며...약간은 기대를 했는데...

지루한 감도 없고...재미도 있는데...뭔가 2% 부족한 느낌...

만약 같은 내용을 할리우드에서 제작했다면...좀 더 스케일이 큰 영화가 될 수 있었을텐데...

아기자기한 맛이 나는 영화...

박용우의 매력을 다시 한번 느낄 수 있었으며...

주연은 박용우, 이보영이라고 하는데...주연보다 더 빛나는 성동일의 연기로 인해...

그가 주연으로 느껴지는 착각도 일으켰다...

큰재미는 아니지만...아깝다는 생각은 들지 않는...

코믹과 액션 모두 딱 2% 부족한 영화...




116

 세븐 데이즈 (2007) [1]

 
640
115

 더티 댄싱 (Dirty Dancing, 1987)

 
629
114

 내 사랑 (2007)

 
668
113

 헨젤과 그레텔 (2007)

 
673
112

 P.S 아이러브유 (P.S., I Love You, 2007) [1]

 
644
111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 (2008) [1]

 
627
110

 무방비 도시 (Open City, 2007)

 
601

 원스 어폰 어 타임 (Once Upon A Time, 2008)

 
678
108

 말할 수 없는 비밀 (不能說的秘密: Secret, 2007)

 
646
107

 스카우트 (2007)

 
849
106

 원스 (Once, 2006)

 
643
105

 코러스 (Les Choristes, 2004)

 
706
104

 추격자 (2008)

 
701
103

 점퍼 (Jumper, 2008)

 
650
102

 바보 (2008)

 
632
101

 밴티지 포인트 (Vantage Point, 2008)

 
652
100

 10,000BC (10,000 B.C., 2008) [1]

 
662
99

 숙명 (2008) [1]

 
684
98

 삼국지 - 용의 부활 (2008)

 
681
97

 버킷 리스트 - 죽기 전에 꼭 하고 싶은 것들 (The Bucket List, 2007)

 
670
  [1][2][3][4][5] 6 [7][8][9][10]..[11]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Puresunny.net